• 목록
  • 아래로
  • 위로
  • 쓰기
  • 검색

여행/출장 인도 출장의 흔적 8탄 - 델리 옷 가게 거리 feat. 차이니즈

  • 삼장
  • 312
  • 6
첨부 28

 

계속해서 코넛플레이스 싸돌아다니기

몇바퀴 돌았나보다. 어느 지점에서는 눈에 익숙한 곳이 나오기도 한다.

 

photo_2020-02-09_02-00-05.jpg

 

여긴 코넛플레이스 어딘가 잡화점 거리다.

옷가지에서 전통 공예품까지 다양한 가게들이 즐비해있다.

 

 

photo_2020-02-09_02-00-06.jpg

 

여긴 작은 서점

잡지들이 눈에 띈다

뭔가 건질 게 없을까하고 안에 들어가봤는데 끌리는 건 없었다. 

좁디좁은 점포 안에 우리 말고 다른 외국인 손님도 들어오길래 서로 불편해질까봐 그냥 나왔다.

 

 

photo_2020-02-09_02-00-07.jpg

 

저런 로컬 패션잡화가 많다.

 

photo_2020-02-09_02-00-08.jpg

 

여긴 장난감이랑 장식품을 파는 곳 같다.

 

photo_2020-02-09_02-00-09.jpg

 

점포 바로 앞에는 이렇게 불상 좌판도 있다.

퀄리티 괜찮은데, 가격을 물어봤더니 무슨 한국에서 파는 가격보다 더 비싸게 부른다 원

근데 저런게 다른데도 많이 있었다.ㅋ

그냥 갈길 가련다.

 

photo_2020-02-09_02-00-10.jpg

 

여긴 캐시미어 전문점인듯

직접보면 형형색색 화려하다. 

특유의 향도 잊혀지지 않는다..

 

photo_2020-02-09_02-00-11.jpg

 

금속제 공예품 가게

축음기에 불상에 컵에 다양하다.

 

 

 

photo_2020-02-09_02-00-12.jpg

 

요기도 사람들이 많다

다들 바쁘게 지나간다

 

photo_2020-02-09_02-00-13.jpg

 

여긴 신발가겐데 앞에다 무지막지한 샌달을 전시해놓고 있다.

제작하는데 꽤나 돈좀 나갔을 것같다ㅋㅋ

여기 사람들이 괜히 샌달 같은걸 많이 신는게 아니다

 

photo_2020-02-09_02-00-14.jpg

 

뭐 그렇게 한 50 미터 정도를 지나갔던 것 같다.

빠르게 걸어간다고 제대로 구경은 못했고 간간히 사진만 찍었던 것 같다.

사실 여기서 뭘 제대로 하기가 그런게 호객행위가 장난아니다;;

지나갈 때마다 가게 점원들이 부담스럽게 접근한다.

우리가 중국인줄 아는지 계속 니하오다 ㅋㅋ

 

거기다 사진에는 없지만 꼬마놈들이 있었는데

이쉐키들이 우리보고 칭총챙하고 웃으면서 지나간다ㅋㅋ

한 2번 정도 당한 것 같은데 직접 이런일 겪으니 무척 당황스러웠다

따라가서 뭐라할 수도 없고 쩝-_-

 

photo_2020-02-09_02-00-15.jpg

 

여기는 델리 로컬 사람들이 많이 찾는다는 옷가게 거리다.

그들은 이곳을 패션스트리트라고 부른다.

 

안쪽에 점포들이 양쪽으로 줄지어 있는데 들어가려면 시큐리티 체크를 거쳐야한다.

델리에는 이런 시큐리티 체크가 곳곳에 있다.

아마도 종교갈등이 심해서 테러가 종종 일어나서 그런가 보다

그렇다고 여기 들어가는게 그리 빡빡하진 않았다.

 

photo_2020-02-09_02-00-16.jpg

 

안에 들어가면 대충 이런 모습이다.

양쪽에 가게들이 있다.

거리에서 흔하게 볼 수 있는 스트릿 패션이 여기에 다모여있다.

특히 싸구려 느낌의 바이커 자켓이 핫한지 곳곳에 걸려 있다.ㅋ

 

photo_2020-02-09_02-00-17.jpg

 

쓰레기통 너머로 패션 안경도 보인다.

 

photo_2020-02-09_02-00-18.jpg

 

목걸이 장신구 종류인듯.

사람들이 진짜 많다.

말그대로 바글바글 ㄷㄷㄷ

 

photo_2020-02-09_02-00-20.jpg

 

의류 도때기 시장 느낌

진짜 없는게 없는 포스ㅋ

 

photo_2020-02-09_02-00-21.jpg

 

가방도 판다.

 

photo_2020-02-09_02-00-22.jpg

 

좀더 걸어가니 길 가운데 음식 노점들도 영업 중이다.

 

photo_2020-02-09_02-00-23.jpg

 

뭔지 모르겠지만 튀긴 빵종류인듯

 

photo_2020-02-09_02-00-24.jpg

 

photo_2020-02-09_02-00-25.jpg

 

photo_2020-02-09_02-00-27.jpg

 

뭐 요상한 걸 많이 판다

 

photo_2020-02-09_02-00-26.jpg

 

여긴 지갑 전격 세일 중

주인 아저씨 엄청난 목소리로 호객행위 중이었다.

하나에 백루피라는데, 디자인만 괜찮았으면 샀겠지? 2천원도 안하는 가격인데 별로 땡기지 않아서 그냥 패스했다.

 

photo_2020-02-09_02-00-28.jpg

 

여긴 거리 끝트머리에 있는 쓰레기통

다들 그래도 여기에 버린다.

 

photo_2020-02-09_02-00-29.jpg

 

그렇게 옷거리 투어도 끝났다.

여긴 입구 정반대편 출구 앞 거리

당연히 시큐리티 체크를 통과해서 나왔다.

 

photo_2020-02-09_02-00-30.jpg

 

비슷한 느낌의 상점들이 많다.

 

photo_2020-02-09_02-00-31.jpg

 

여기는 코너 한켠을 차지하고 있는 귀여운 서점ㅋ

특이해서 찍어봤다.

저 원통? 안에는 사람이 없는 것 같고 책만 있는 것 같다.

밖에서 훓어보다가 필요한게 있으면 꺼내달래서 사는 구조인듯

 

photo_2020-02-09_02-00-33.jpg

 

photo_2020-02-09_02-00-34.jpg

 

여기도 작은 옷가게 거리

근데 여성 전통 의상쪽에 가까운 것 같다.

 

KORINDIA

KORINDIA

공유

facebooktwitterpinterestbandkakao story
퍼머링크

댓글 6

본문에 대한 여러분들의 의견을 전해주세요.^^
경기인 2020.02.13. 01:40
샌달 크기가 완전..
빅풋이네요!! ㅋㅋㅋㅋ
댓글
자스민 2020.02.13. 12:47
님 씨피를 완전 해부하고 다니시네... ㅋㅋㅋㅋ
무도에서 간 식당 가보셨음?
댓글
삼장 작성자 2020.02.13. 18:42
자스민
무한도전이 인도에서도 방송했나요?ㅋㅋ찾와봐야겠네요 ㅋㅋ
댓글
유토리 2020.02.14. 10:53
인도꽃거지
2초간 패션테러리스트로 읽혔네요 ㅋㅋ
댓글
자스민 2020.02.14. 15:33
글쓴님 잘 보고 있어요
근데 7번째 사진이 안보임요
댓글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신고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신고 하시겠습니까?

삭제

"님의 댓글"

이 댓글을 삭제하시겠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