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메뉴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잘디잘디 뉴스

* 제목과 간단한 요약, 기사에 대한 의견을 원문의 링크와 함께 덧붙여 주세요.

* 기사 전문 및 단순 번역 자료를 그대로 게시할 수 없으며, 언론사의 이미지를 그대로 사용하는 것도 저작권에 위배될 수 있습니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출처 Reuters
날짜 2018-11-29
링크 https://www.reuters.com/article/us-india...SKCN1NW0U1
제목 인도 정유 시설의 가동 중단 흐름, 2019년 정유 수입 규모의 확대로 이어질 전망

인도 국영 정유사들이 새로운 청정 연료 규정에 대비하기 위해 내년부터 임시적인 가동 중단을 계획함에 따라, 인도의 원유 수요는 일시적으로 하락하는 반면, 정유 수입 규모는 더 늘어날 것으로 전망되고 있습니다.

 

 

세계 3번째 석유 수입국이자 소비대국인 인도는 현재 충분한 규모의 원유 처리 능력을 보유하고 있기 때문에 휘발유와 디젤유의 직접 수입량은 미미한 편이지만, 이러한 국영 정유사들의 일시적인 생산 중단 계획으로 인해 민간 정유사들에 대한 생산 수요도 더불어 증가할 수도 있다고 이와 같은 소식을 전한 로이터 통신이 보도했습니다.

 

인디안 오일(IOC), 바라트 페트롤륨(BPLC), 힌두스탄 페트롤륨(HPCL), 망갈로르 리파이너리 앤 페트로케미칼스(MRPL) 등으로 대표되는 인도 국영 정유업계는 현재 국가 전체의 60%에 해당하는 500만bpd의 원유 처리능력을 보유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들은 2020년 4월부터 판매될 예정인 BS-6 기준의 청정 연료를 당해년 1월부터 양산하기 위해 내년 중 자사 정유 시설들의 가동을 15~45일 정도 중단해야 하는 상황입니다.

 

이처럼 개선 작업이 요구되는 정유 시설에는 나프타-하이드로 처리 시설, 촉매 개질 시설, 이성화 시설, 디젤 탈황 시설, 디젤 하이드로 처리 시설 등이 포함됩니다. 이에 더해 몇몇 정유소들의 경우는 새로운 가솔린 처리 시설과 수소 생산 및 황 회수 시설 등을 신축하거나 개선해야 합니다.

 

참고로 인도의 황 배출량은 함량 500ppm 수준의 연료가 판매된 지난 2000년 이후부터 점전적으로 감소해왔습니다. 하지만 인도의 대기 오염은 여전히 매우 심각한 상황입니다. 이에 인도 정부는 황함량 10ppm만을 허용하는 더 강화된 배출 기준인 BS-6를 오는 2020년 4월부터 시행할 예정입니다. 다만, 그 중 델리는 그 오염 수준이 특히 극악한 관계로 해당 기준이 올해 4월부터 적용되기 시작했습니다.

 

☞ 참고 기사: 인도의 신규 배출 기준인 'BS-VI'가 자동차 제조사와 소비자들에 미치는 영향은? ('18.10.25일)

☞ 참고 기사: 인도 대법원, 2020년 4월부터 BS-IV 기준 미비 차량에 대해 판매 금지 결정 ('18.10.24일)

 

IndianOil_Refinery.jpg

 

인디안 오일의 정유 부문 책임자 'B.V. 라마 고팔(B. V. Rama Gopal)' 대표는 "우리는 처리해야 하는 원유 정제량을 보존하면서 2020년 4월까지 BS-6 규정에 대비해야 하기 때문에 내년은 큰 도전이 될 것이다."라고 말하면서, 자사 정유 시설 11곳 모두 약 1달 정도 가동을 중단할 예정이라고 언급했습니다.

 

힌두스탄 페트롤륨의 'M.K. 수라나(M.K. Surana)' 회장도 비자그(Vizag)와 뭄바이에 소재한 자사 정유 시설을 업그레이드 하기 위해 30~45일 정도 가동을 중단할 예정이라고 언급했습니다.

 

하지만 그는 원유 유입 규모가 약간 감소할 것으로 예상하면서, "우리는 한차례 정도만 가동을 중단할 것이기에 수차례에 걸친 가동 중단 사태는 없을 것이다."라고 덧붙였습니다.

 

그와 함께 망갈로루 리파이너리의 'M. 벤카테쉬(M. Venkatesh)' 대표이사도 자사 정유 시설의 가동을 한달 정도 중지할 예정이라고 말하면서, 내년에 국영 정유사들은 민간 정유사들이 생산하는 연료를 확보할 수 있기에 때문에 이를 따로 수입할 필요는 없을 것이라고 언급했습니다.

 

Oil Shipment.jpg

 

하지만 이러한 견해와는 달리 몇몇 전문가들은 민영 정유사들이 통상의 가격에 더해 연안 화물 운송 비용을 추가할 것이므로 국영 정유사들은 수입 연료로 눈을 돌릴 확율이 높다고 예상하고 있습니다.

 

컨성팅사인 FGE의 '스리 파라바이카라수(Sri Paravaikkarasu)' 이스트 오브 수에즈 오일(East of Suez Oil)의 헤드는 이러한 유사한 현상이 현행 배출 기준인 BS-IV가 2017년 4월까지 단계적으로 도입될 당시에도 목격되었다고 언급했습니다. 그는 "장기간의 정유소 가동 중단이 인도 시장에서 현행 기준에 해당하는 Euro-IV 연료가 부족한 상황을 야기할 가능성이 높다. 그럴 경우 인도 국영 정유사들은 해외 시장으로 눈을 돌릴 것이다."라고 덧붙였습니다.

 

FGE측은 이러한 정유 시설의 가동 중단으로 2019년 1분기 기준 약 40,000bpd의 휘발유와 70,000bpd의 디젤유가 수입될 것으로 예측하고 있습니다.

 
 

KORINDIA

KORINDIA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사항 첨부파일의 파일명을 짧게 수정해주세요 운영자 2017.12.21 206 0
공지사항 (필독) 사이트 이용규칙입니다. 1 운영자 2017.09.18 332 1
공지사항 [공지] 잘디잘디 뉴스 게시판입니다. 운영자 2017.09.07 55 0
1566 경제 11월 인도 소비자물가 상승률, 17개월 중 최저치인 2.33% 기록...10월 산업생산 증가율은 8.1% newfile 사르나트 2018.12.13 10 0
1565 무역/통관 모디 정부, GST에 이어 통관 체계에서도 구조적인 개혁 예고 newfile 사르나트 2018.12.13 25 0
1564 전자/가전 2018년 3분기 인도 웨어러블 시장 점유율 1위는 샤오미 file 사르나트 2018.12.12 22 1
1563 정치 2018년 인도 5개 주의회 선거 결과: 사실상 콩그레스 완승...BJP 총선 가도에 빨간불 updatefile 사르나트 2018.12.12 23 1
1562 자동차/EV/바이크 기아자동차, 내년부터 인도에서 매6개월마다 신형 모델 출시 예정 file 사르나트 2018.12.11 40 1
1561 금융/보험/통화 정부와의 갈등 속 우르지트 파텔 인도중앙은행 총재 결국 사임: 10가지 포인트 정리 file 사르나트 2018.12.11 25 1
1560 소매/유통/물류 인도 정부, 화장품 안전 기준 강화 예정 file 사르나트 2018.12.10 25 1
1559 금융/보험/통화 인도 중앙은행, 기준 금리 6.5%로 동결 file 사르나트 2018.12.05 51 1
1558 정책 인도 상용 비자 유효기간, 최대 15년까지 연장 예정 file 사르나트 2018.12.05 114 1
1557 경제 7~9월 분기 인도 경제 성장률 7.1%...기대치 이하 file 사르나트 2018.12.01 46 1
1556 정책 모디 정부, 총선 전 자국 제조업 부흥을 위한 신규 정책 발표 예정 1 file 사르나트 2018.11.30 73 1
» 에너지/전력 인도 정유 시설의 가동 중단 흐름, 2019년 정유 수입 규모의 확대로 이어질 전망 file 사르나트 2018.11.30 31 1
1554 소매/유통/물류 불 붙는 인도 e-테일러 전쟁: 아마존, 총거래액에서 플립카트 보다 21% 우위 file 사르나트 2018.11.28 35 1
1553 자동차/EV/바이크 인도 정부, 하이브리드에 대한 보조금 지급 방안 검토 file 사르나트 2018.11.28 23 1
1552 교육/훈련/유학 기업들이 주목하는 IIT 인재: 인공지능, 머신러닝, 딥러닝, 데이터 애널리시스 분야 file 사르나트 2018.11.27 37 1
1551 항공/우주 인도 민간항공안전국, 델리와 뭄바이 공항에서 보안 검색 위해 노트북 꺼내는 절차 생략 허용 file 사르나트 2018.11.27 79 1
1550 인프라 마하라슈트라 주정부, 뭄바이 슬럼가 '다라비'에 대한 재개발 국제 입찰 추진 file 사르나트 2018.11.26 27 1
1549 자동차/EV/바이크 인도 정부, 자가용 '쿼드리사이클' 판매 승인...소형차 시장의 변화 예고 file 사르나트 2018.11.26 57 1
1548 자동차/EV/바이크 마힌드라, 자회사 쌍용차 브랜드의 미국 진출 계획 잠정 보류 file 사르나트 2018.11.26 34 1
1547 금융/보험/통화 소프트뱅크, 인도에 대한 투자 강화...뭄바이에 신규 오피스 오픈 file 사르나트 2018.11.23 38 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79 Next
/ 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