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메뉴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잘디잘디 뉴스

* 제목과 간단한 요약, 기사에 대한 의견을 원문의 링크와 함께 덧붙여 주세요.

* 기사 전문 및 단순 번역 자료를 그대로 게시할 수 없으며, 언론사의 이미지를 그대로 사용하는 것도 저작권에 위배될 수 있습니다.

조회 수 67 추천 수 1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출처 Economic Times
날짜 2019-03-05
링크 https://economictimes.indiatimes.com/ind...263048.cms
제목 인도 자동차 시장, 농촌 지역의 강건한 수요에 의해 견인 중

지난 수개월 동안 인도 자동차 시장은 도시 지역이 아닌 농촌 지역의 강건한 수요에 의해 견인되었던 것으로 조사되었습니다.

 

 

자체 데이터 베이스(ETIG) 분석 자료를 인용한 이코노믹 타임스의 보도에 따르면, 2018-19 회계연도 초기 10개월(4~1월) 동안 인도 전체 승용차 시장에서 11%의 비중을 차지하고 있는 델리, 뭄바이, 첸나이, 콜카타 등 4대 대도시들의 승용차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각각 4~12% 정도 하락한 것으로 집계되었습니다.

 

그리고 전체 승용차 시장에서 40%의 비중을 차지하고 있는 마하라슈트라, 구자라트, 카르나타카, 타밀나두, 델리 등 주요 산업 지역들의 판매 실적 역시 지난 2개 분기 동안 하락했으며, 10~12월 분기에는 13개 주 중 8개 주에서 하락세를 보고한 것으로 조사되었습니다.

 

또한 자동차 매출의 경우에도 상위 10개 도시들 중 6개 도시들에서 감소세를 보고했으며, 증가세를 기록한 4개 도시들에서도 10%를 기록한 하이데라바드를 제외한 나머지 3개 도시들은 한자리 수 초반대의 미약한 성장폭을 기록하는 데 그친 것으로 집계되었습니다.

 

하지만 같은 기간 동안(4~1월) 인도의 전체 승용차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4.5% 더 증가했으며, 대도시를 제외한 나머지 시장에서는 7.5%의 성장률을 기록하는 등, 도농 간의 편차가 확연하게 드러났습니다.

 

☞ 참고 기사: 디왈리 특수가 사라진 인도 자동차 업계...고유가-고금리 여파 ('18.11.8일)

 

Auto Market (2).jpg

 

이처럼 대도시 지역에서 승용차 판매 실적이 부진한 것은 △교통체증의 악화, △주차장의 부족, △대중교통 시스템의 개선, △공유 차량 서비스의 확대, △일반 소비 심리의 침체 등과 같은 다양한 악조건들로 인해 도시 거주자 상당수가 신규 차량의 구입을 연기하거나 철회하고 있기 때문으로 분석됩니다. 그리고 매출 증가율이 완만해지고 있는 중소 도시들에서도 이와 유사한 흐름이 감지되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에 반해 농촌 및 시골 지역의 수요는 비록 최근 몇년에 비해서 그 성장세가 다소 둔화되기는 했어도 여전히 강건함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즉 최근의 인도 자동차 시장은 농촌 지역의 높은 성장세에 의해 견인되고 있다고도 말할 수 있습니다.

 

실제 인도 최대 완성차 업체인 마루티 스즈키의 경우, 10~12월 분기의 도시 지역 매출 실적은 전년 동기에 비해 거의 변함이 없었지만, 농촌 지역 매출은 그 보다 약 13% 더 증가했으며, 전체 매출에 대한 농촌 지역의 매출 비중도 2016-17 회계연도 말의 33%에서 39%로 더 확대된 것으로 집계되었습니다.

 

이에 대해 한 메이저 완성차 업체 임원은 "지금의 자동차 구매 트렌드는 '갈망을 충족'하는 것에서 '필요성의 기반'으로 점차 변하고 있다."라고 평했습니다.

 

FMCG mart.jpg

 

이와 같은 현상은 자동차 뿐만 아니라 다른 소비자 기반의 산업에서도 마찬가지로 나타나고 있습니다.

 

'힌두스탄 유니레버(Hindustan Unilever)', '브리타니아(Britannia)', '마리코(Marico)', '고드레지 콘슈머(Godrej Consumer)'와 같은 주요 일용소비재 기업들 역시 최근에 있었던 분기별 수익평가회의에서 농촌 지역의 성장률이 도시 지역의 성장률을 압도했음을 보고했습니다. 그 중 힌두스탄의 경우 10~12월 분기 농촌 지역의 매출 규모가 도시 지역에 비해 1.3배 정도 더 컷던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그리고 같은 분기 스쿠터와 프리미엄 바이크의 경우에도 주된 고객층인 도시 통근자들에 대한 판매 실적은 감소한 반면, 농촌 지역에서는 대중 오토바이 시장에 걸맞은 양호한 실적을 보고하며 전체 2륜차 시장의 판매 실적을 주도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그 밖에 금년 1월의 항공 이용객 증가율도 지난 54개월 중 최저치인 9%를 기록하는데 그쳤습니다.

 

이에 대해 전문가들은 도시민들의 소비 습관이 변화한 것은 분명하지만, 시장의 성숙도도 이러한 현상에 반영되어 있다고 분석을 전했습니다. 또한 농촌 지역에서 공식 금융 시스템의 적용 범위가 확대되면서 해당 지역 주민들의 소비 재량이 더 넓어지게 된 부분도 주요 요인의 중의 하나로 꼽았습니다.

 

'액시스 캐피털(Axis Capital)'의 '프리트비라지 스리니바스(Prithviraj Srinivas)' 이코노미스트는 금융 기관들이 농촌 지역 서비스를 확대함에 따라 해당 지역 시장의 성장률이 도시 지역 시장의 성장률을 앞지르게 되었다고 언급했습니다.

 

그는 이와 함께 "농촌과 도시 지역 성장의 근원적 수요 모두 중장기적으로 신용 긴축에 따른 주기적 약세에 빠질 수 있을 것이다."라는 전망을 통해 앞으로 진행될 수 있는 경기 둔화 흐름에 대해서도 경고했습니다.

 

☞ 참고 기사: 침체 조짐을 보여주고 있는 인도의 12월 경제 지표 ('19.1.30일)

 

KORINDIA

KORINDIA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사항 첨부파일의 파일명을 짧게 수정해주세요 운영자 2017.12.21 228 0
공지사항 (필독) 사이트 이용규칙입니다. 1 운영자 2017.09.18 367 1
공지사항 [공지] 잘디잘디 뉴스 게시판입니다. 운영자 2017.09.07 64 0
1647 문화/ENT/미디어 인도 T-시리즈, 퓨디파이를 제치고 유튜브 최대 구독자 채널로 등극 file 사르나트 2019.03.22 23 1
1646 경제 핵심 소비층으로 점차 떠오르고 있는 인도 농촌 지역 밀레니얼 세대들 file 사르나트 2019.03.21 39 1
1645 소매/유통/물류 소포장이 대세가 되고 있는 인도 화장품 업계 file 사르나트 2019.03.20 26 1
1644 통신/모바일 스마트폰에 이어 인도 백색가전 시장까지 넘보는 샤오미, 인도 법인에 350억 루피 투자 file 사르나트 2019.03.19 43 1
1643 자동차/EV/바이크 2월 중 인도 차량류 소매 판매 실적 145만대 보고...전년 동월 대비 8% 감소 file 사르나트 2019.03.18 46 1
1642 통신/모바일 인도서 프리미엄 포지셔닝 강화하는 애플, 중가 모델 판매 중단 및 소형 매장 정리 예정 file 사르나트 2019.03.18 46 1
1641 사회/이슈 경제학자 및 사회학자 108명, 인도 정부의 통계 신뢰성의 의문 제기 1 file 사르나트 2019.03.15 47 1
1640 자동차/EV/바이크 인도 정부의 전기차 드라이브로 탄력받고 있는 중국산 자동차 부품 수입 file 사르나트 2019.03.15 38 1
1639 법률/사법 인도 연방 내각, 국제 상표 분류 협정 가입 승인 file 사르나트 2019.03.15 21 1
1638 정치 금년 인도 총선의 주요 쟁점 15가지: 국가 안보, 인플레이션, 일자리, 농가 민심, 양극화, 카스트, 부정부패 등 2 file 사르나트 2019.03.14 78 1
1637 전자/가전 LG전자 인도법인, 5등급 에어컨 라인업 통해 350억 루피 규모의 매출액 달성 목표 file 사르나트 2019.03.12 35 1
1636 전자/가전 삼성전자, 인도 내 TV 생산 위해 딕슨 및 폭스콘과 협상 진행 중 file 사르나트 2019.03.11 321 1
1635 문화/ENT/미디어 KPMG, "인도 온라인 게임 시장, 2022-23 회계연도 매출액 1,190억 루피 규모로 성장 예상" file 사르나트 2019.03.07 62 1
1634 IT/스타트업 인도 소셜 미디어 업계, 비영어 화자 공략에 집중 file 사르나트 2019.03.06 58 1
1633 노동/인사/고용 두자리수 상승률은 옛말? 에이온, 2019년 인도 임금 상승률 9.7% 예상 file 사르나트 2019.03.06 66 1
» 자동차/EV/바이크 인도 자동차 시장, 농촌 지역의 강건한 수요에 의해 견인 중 file 사르나트 2019.03.05 67 1
1631 여행/관광 '원 네이션 원 카드': 인도에서 전국 단일의 교통 카드 'NCMC' 출시 file 사르나트 2019.03.05 64 1
1630 자동차/EV/바이크 인도 정부, 전기차 도입 촉진 정책 'FAME' 2단계 사업 승인...3년 간 1,000억 루피 규모 file 사르나트 2019.03.04 65 1
1629 전자/가전 LG전자, 2019년 인도 상업용 에어컨 시장 매출 증가률 30% 목표 file 사르나트 2019.03.04 37 1
1628 소매/유통/물류 보스턴 컨설팅, "지난 10년 동안 인도 중상위 가구들이 자국의 소비 성장을 주도" file 사르나트 2019.03.01 78 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83 Next
/ 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