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메뉴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잘디잘디 뉴스

* 제목과 간단한 요약, 기사에 대한 의견을 원문의 링크와 함께 덧붙여 주세요.

* 기사 전문 및 단순 번역 자료를 그대로 게시할 수 없으며, 언론사의 이미지를 그대로 사용하는 것도 저작권에 위배될 수 있습니다.

조회 수 59 추천 수 1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출처 The Hindu Business Line
날짜 2019-05-03
링크 https://www.thehindubusinessline.com/eco...027299.ece
제목 2018-19 회계연도 인도 중고차 시장 판매 실적 400만대 기록...신차 시장의 1.2배

최근들어 인도 자동차 시장이 저조한 판매 실적을 보여주고 있는 것과는 반대로, 중고차 시장은 활황을 거듭하고 있습니다.

 

 

인도 중고차 시장 보고서인 'India Pre-owned Car Market Report'를 인용한 비즈니스 라인의 보도에 따르면, 2018-19 회계연도 인도의 중고차 판매 실적은 신차 판매 실적의 1.2배 정도인 총 400만대 이상인 것으로 집계되었습니다. 그리고 이는 향후 2021-22 회계연도에 이르러 670만~720만대까지 증가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습니다.

 

'마힌드라 퍼스트 초이스 휠스(Mahindra First Choice Wheels)'의 CEO인 '아슈토시 판데이(Ashutosh Pandey)' 대표는 해당 보고서 3판을 출시한 자리에서 "인도의 중고차 시장은 신차 시장에 비해 3~4배 정도 더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중고차 시장의 차량 풀도 연간 판매되는 신차 수 보다 더 거대하다. 최근 자동차 업계가 침체기를 맞이하고 있지만, 중고차 고객들과 신차 고객들은 다소 다르기 때문에 중고차 시장에는 별 영향을 미치지 않고 있다. 하지만 만약 신차 시장에서 장기간 침체기가 계속된다면, 중고차의 주요 공급원인 차량을 판매하려는 사람들 수에 영향을 가할 수 있을 것이다."라고 언급했습니다.

 

☞ 참고 기사: 경기 침체 체감 중인 인도 승용차 업계, 2018-19 회계연도 한자리수 성장률 기록 ('19.4.2일)

 

droom2.jpg

(Droom)

 

비즈니스 라인은 지난 3월 28일자 기사에서 '드룸(Droom)'이나 '카데코(CarDekho)'와 같은 온라인 자동차 판매 플랫폼의 급성장과 유난히 많은 신형 차량들의 출시, 그리고 연료 비용 및 보험료 등의 인상으로 인해 중고차 시장 매출이 크게 증가하고 있다고 보도한 바 있습니다.

 

☞ 참고 기사: 인도 온라인 자동차 매매 플랫폼 '드룸', 토요타 추쇼로부터 3,000만 달러의 자금 유치 ('18.5.17일)

 

인도 최초의 신차 혹은 중고차의 가격 및 분석 플랫폼인 '인디안블루북(IndianBlueBook)'의 보고서에 따르면, 인도의 중고차 및 부수 산업은 2021-22 회계연도에 이르러 5,000억 루피 규모로 성장할 것으로 전망되었습니다. 

 

상기 판대이 대표는 신차 시장의 전망치에 대한 질문에서 "신차 시장은 2018-19 회계연도에 330만대 규모였으며, 이는 향후 2~3년 동안 연평균 3~5%의 성장세를 지속할 것이다."라고 답했습니다.

 

신규 배출 기준인 BS-VI의 실행과 업계 1위 마루티 스즈키의 디젤 차량 점진적 퇴출 결정에 대해서는 "BS-VI 차량과 중고 디젤 차량 간의 가격 차이가 매우 크기 때문에 중고차 시장에는 큰 영향이 없을 것으로 보고 있으며, 이로 인해 가치에 민감한 고객들을 위한 훌륭한 중고차 구매 기회를 제공할 것이다. 유럽처럼 디젤에 대한 전반적인 반발이 있거나 정부 규제로 중고 디젤 차량의 구매나 판매가 저해되는 경우에 한해서만, 단기적으로 중고차 사징이 영향을 받을 수 있을 것이다."라고 언급했습니다.

 

Inside_the_Supreme_Court_of_India.jpg

 

하지만 판데이 대표는 중고차 시장이 당면하고 있는 3가지 중점 과제로 1)특히 업계가 아직 초기 구성단계에 머물고 있기에 문제가 되고 있는 '딜러십에서의 고객 경혐의 표준화'와 2)중고차들의 개별적인 상태에 따라 매우 주관적일 있는 '가격 책정의 신뢰성', 그리고 3)'저조한 금융 보급률'을 꼽았습니다.

 

해당 보고서는 그 밖에도 85% 이상이 신차로 나아가기 위한 징검다리로서 중고차를 선택하고 있다는 점과 중고차는 전통적으로 4륜차로 업그레이드를 원하는 2륜차 소유주들을 위한 창구가 되고 있다는 점도 명확히 밝혔습니다.

 

이에 함께 보고서는 "2륜차 소유주들의 중고차로의 이동과 가치 추구자들의 증가된 구성이 중고차 시장의 성장을 촉진시킬 것이다."라고 덧붙였습니다.

 

☞ 참고 기사: 인도 중고차 시장, 2020년까지 7,500억 루피 규모로 성장할 전망 ('18.11.27일)

 

KORINDIA

KORINDIA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사항 첨부파일의 파일명을 짧게 수정해주세요 운영자 2017.12.21 239 0
공지사항 (필독) 사이트 이용규칙입니다. 1 운영자 2017.09.18 399 1
공지사항 [공지] 잘디잘디 뉴스 게시판입니다. 운영자 2017.09.07 72 0
1693 정치 2019년 인도 총선 종료: 모디 총리의 NDA, 349석 확보하며 압승...콩그레스는 또 다시 참패 newfile 사르나트 2019.05.24 0 0
1692 자동차/EV/바이크 인도 소형 상용차 시장, 전체 자동차 시장의 침체에도 성장 전망 밝아 file 사르나트 2019.05.22 32 1
1691 자동차/EV/바이크 아쇽 레이랜드, 엘론 머스크에 테슬라 전기차 인도 출시 위한 파트너십 제안 file 사르나트 2019.05.22 25 1
1690 통신/모바일 인도 정부, 표준국 인증 조건부 리퍼-중고 모바일 수입 허용 file 사르나트 2019.05.20 39 1
1689 전자/가전 플립카트, TV 및 가전제품 생산 분야로 확장 위해 노키아-모토로라-산수이와 협력 추진 file 사르나트 2019.05.16 36 1
1688 IT/스타트업 인도, 틱톡-페이스북 간 글로벌 경쟁의 주된 전장으로 떠오르다 file 사르나트 2019.05.14 55 1
1687 에너지/전력 인도 정부, 40GW 규모의 배터리 생산 공장 건설 입찰 추진 file 사르나트 2019.05.13 50 1
1686 IT/스타트업 구글의 '올해의 검색어': 인도인들 상당수가 힌디어 검색 방식을 선호 file 사르나트 2019.05.13 62 1
1685 식품/음료/외식 인도 레스토랑 체인 업계, 사업 확장의 방식으로 '다크 키친' 도입에 큰 관심 file 사르나트 2019.05.09 155 1
1684 IT/스타트업 타타 컨설턴시 서비시스, 세계 3번째 IT 서비스 기업으로 등극 확실시 file 사르나트 2019.05.08 56 1
» 자동차/EV/바이크 2018-19 회계연도 인도 중고차 시장 판매 실적 400만대 기록...신차 시장의 1.2배 file 사르나트 2019.05.07 59 1
1682 통신/모바일 릴라이언스의 전방위 서비스 '슈퍼 앱', 통신 계열사 지오를 선두 자리로 올려놓나 file 사르나트 2019.05.07 55 1
1681 에너지/전력 인도와 중국의 석유 구매국 공조, 글로벌 산유국 카르텔에 강력한 한방될 수도 file 사르나트 2019.05.03 149 1
1680 자동차/EV/바이크 현대자동차, 2021년 인도 공유차 서비스 업체 위한 전기 자동차 출시 예정 file 사르나트 2019.05.03 48 1
1679 통신/모바일 릴라이언스 지오, 바르티 에어텔을 제치고 마침내 인도 2번째 통신사로 등극 file 사르나트 2019.04.30 230 1
1678 재해/기후 말라가고 있는 인도의 하천과 댐들: 물부족-가뭄 위기 현실화 file 사르나트 2019.04.30 79 1
1677 전자/가전 인도의 에너지 고효율 가전 제품들, 규정 변경에 따른 가격 상승으로 매출 하락 file 사르나트 2019.04.29 51 1
1676 통신/모바일 샤오미, 2019년 1분기 인도 스마트폰 시장에서 점유율 29%로 1위 기록 1 file 사르나트 2019.04.27 62 1
1675 자동차/EV/바이크 인도 자동차 업계, 매출 확대와 리스크 축소 위해 제휴-협력 방식 적극 추진 file 사르나트 2019.04.25 63 1
1674 IT/스타트업 인도의 인터넷 소비자 파도에 올라타고 있는 중국 기업가들 file 사르나트 2019.04.24 66 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85 Next
/ 85